Home
의료원 소식
의료원뉴스

한양대학교구리병원, 신생아 집중치료 지역센터 개소식
등록일 2017.01.20 작성자 대외홍보팀
한양대학교구리병원, 신생아 집중치료 지역센터 개소식

한양대학교구리병원(원장 김재민)은 지난 18일 본관 4층에서 신생아 집중치료 지역센터 개소식을 갖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지난해 보건복지부로부터 신생아 집중치료 지역센터로 선정된 한양대학교구리병원은 국고지원비와 병원 자체투자비용 등 모두 10억원을 들여 기존 7병상에서 5병상을 늘려 총 12병상으로 확장하였으며 24시간 소아청소년과 전문의 진료시스템을 운영하고 고위험 산모에 대비하여 산부인과 등 타과와의 체계적인 협진 및 지역의 분만 병원과의 협력강화도 구축했다.

신생아 집중치료실(NICU)은 임신 37주 미만의 미숙아나 출생체중 2,5kg 미만의 저출생체중아 등 여러 문제가 있는 신생아를 집중 치료할 수 있는 신생아 전용 중환자실이다.

신생아집중치료센터 김창렬 교수(소아청소년과)는 “구리.남양주 지역의 유일한 대학병원으로서 역할을 다할 수 있는 최신의 의료 설비와 장비가 도입돼 신생아 및 미숙아를 위한 최고의 진료와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면서 “의료질 향상과 안전을 위한 진료 시스템과 연구를 통해 고귀한 생명을 반드시 지켜내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글 관련 진료과 & 의료진
구리병원 - 소아청소년과 - 김창렬 교수
이전글 한양대학교구리병원 재활의학과 한승훈 교수, 스트레칭 건강강좌 개최
다음글 한양대학교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 개소식 및 심포지엄 개최

 목록